posted by 쑥갓 2008.03.28 03:47

우선 아래 글들을 읽으시기 바랍니다.

채용이 번복된 사람의 글
그 내용에 반박하는 사람의 글 - 반박글 원본은 글 쓰신 분이 지우셔서 댓글을 보시다 보면 다른 분이 올리신게 있습니다.

좀 민감할 수도 있는 내용이고, 이런 주제는 제 생각만 적는 경우는 괜찮지만 이런 특정 경우에 대한 내용에 대해서 글을 적는 걸 별로 안좋아 하는 편이라 고민을 하다가 결국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참...안타깝습니다.
채용번복이 된 것 자체야 어떤 경위로든 결국은 같이 일할 사람들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면 같이 일할 수 없는 것이니 어쩔 수 없다고 해도 풀어나가는 방법이 좀 문제가 있군요.

저도 어쩌다 보니 팀장이라는 직책을 5년 넘게 하며 많은 분들을 면접보고 채용하고 했습니다만.
제가 회사를 들어갈때도 그렇고 사람을 채용할때도 그렇고.
늘 생각하는건 회사입장에서도 면접자를 면밀히 판단하여 선택을 하는 것이고, 면접자 입장에서도 회사를 면밀히 판단하여 선택을 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항상 면접볼때 가능하면 다른 괜찮은 회사들이 있으면 면접들을 더 보고, 그리고 나서 저와 같이 일하는 걸 선택해주는게 가장 좋다고 면접자분들께 말씀드립니다.
그 이유는 실제로도 뽑아주기만 하면 무조건 오겠다.. 라거나 다른데는 잘 안되서 어쩔 수 없이 오게 되었다든가, 그냥 대충 보니 괜찮아 보여서.. 가 아나라 다른 회사들과 비교를 해보고 분명한 이유를 가지고 선택해서 들어왔다.. 라는 생각을 가지고 입사후에 아.. 그때 그 회사를 가는게 나았으려나.. 하는 생각 없이 선택을 최선의 선택으로 만들기 위해서 노력하기를 바란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저의 경우는 미심쩍은 게 있는 면접자는 아무래도 뽑기가 힘들어지는 성격입니다. 그건 회사를 입사할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미심쩍은 부분들은 일단 뽑아놓고 보자.. 라거나 일단 들어가고 보자.. 라는 건 좀 거부감이 있습니다.
저도 면접후에도 사소한 것들에 대한 의문을 물어보는 경우들이 많고, 면접자 분들이 사소한 것들을 물어보셔도 회사 들어오고 나니 이런 문제가 있더라.. 라는 것 보다는 회사 들어오기 전에 알고 들어오는 것들이 좋으니 궁금한게 있으시면 부담갖지 마시고 전화하시라고 하는 편입니다.

사실 회사라는 곳이 들어가고 나서 이 회사 진짜 막장이구나.. 하고 판단할 정도가 되면 이미 발을 빼기가 힘든 상황들이 많고, 그 회사의 문제점들이 사소한 부분들에 묻어나는 것들을 보고 판단할 수 밖에 없는 경우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사소한 부분들을 간과하고 넘어갈 수 없는 경우들이 있습니다.

저는 일하다보면 제 코가 열자쯤-_-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보통은 스스로 무덤을orz) 관리업무를 소홀한 경우가 많아서 그리 좋은 팀장은 아니었던거 같습니다.(뭐 싸이코라는 말도 들었었지만 ㅎㅎ)
그나마 좋은 부분이라고 해봤자 다른 팀원의 코를 열자로 만드는 대신에 제코가 열자가 된다는 정도겠지만, 그건 귀찮아 하거나 싫어하는 일을 다른 사람에게 떠 맡기는 걸 싫어하기 때문이지요.(제가 이상하게 그런 귀찮은 일들을 재밌어하는 경우가 많기도 하지만-_-)

뭐 이런 방법이 팀관리 차원으로 보면 좋은 경우는 아니기는 합니다만, 팀원들에게는 싫은 일을 아예 안할수는 없겠지만 가능하면 실력향상이 되거나 스스로 재밌어하거나, 경험이 있어서 잘 할 수 있는 업무들만 주고 싶은 마음 깊은 배려-_-;가 있습니다;; 귀찮은 것들은 차라리 내가 하고 말고, 팀원들은 기분좋게 일하게 하자... 하는 생각입니다만..(그냥 싫은 소리 하는걸 잘 못하는 걸지도..orz)

뭐 얘기하다 보니 내용이 좀 잡다해졌읍니다만..
다른 사람들과 같이 생각을 맞춰서 일을 하고, 새로운 팀원들을 뽑는 것들은 몇년이 지나도 그리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하지만 IT업계는 사람이 재산인 만큼 신중하게 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해야 되겠습니다.
(결론이 무슨 공익광고 같애;;;)

'게임개발 >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Game Development Meme  (9) 2008.07.13
최근 문제된 채용과 관련된 당황스러운 일.  (9) 2008.03.28
C# vs C/C++ Performance  (4) 2008.03.03
요즘 구인광고들을 보면..  (12) 2008.02.29
VisualStudio 스프링노트 Addin?  (4) 2008.02.26
Visual Studio 2008 shell을 보니.  (3) 2008.01.17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