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쑥갓 2008.04.12 22:32

긴 여행을 앞두고, 오늘이 한국에서의 마지막 밤이군요.

방의 사진을 몇장 찍어봤습니다.
귀찮아서 리사이징은 안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트북과 책장..등입니다.
의자에 가린틈으로 xbox360이 보이고, 그외의 게임기들은 가려져 버렸습니다-ㅅ-;
24인치모니터는 나중에 택배로 받게 될지 아니면 현지에서 새로 사게될 지 모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대편입니다.
안마의자와 남는의자-_-등이 보이는군요.
옷은 대부분 가방에 넣어서 옷이 별로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내로 들고갈 가방 둘입니다. 큰건 노트북용 가방이고, 작은건 옆으로 메는 사무용가방입니다.
사무용가방에는 ndsl이 보이네요. psp는 충전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져갈 이민백입니다. 손수건을 묶어두었습니다.
아직 터짐 방지 밸트는 매지 않았습니다.
오른쪽의 옷가지들은 옷정리하면서 버릴것들입니다.

마지막으로 집사진도 있으면 좋겠지만.. 나가기도 귀찮고 밤이라 잘 안보이고-_-;
집사진은 출국관련 포스팅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흐음.. 내일 아침에 일찍 나가야 하는데 일찍 잘 수 있을지 걱정입니다;

다음 포스팅은 네덜란드에 도착한 후에 쓰게 될테니..
이 포스팅도 우선은 한국에서의 마지막 포스팅입니다.

해외 나가본지가 오래되었기도 하고, 혼자서 국제선을 타는것도 처음이라 조금은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무사히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다음엔 네덜란드에서 포스팅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모두 안녕히 계시길..

'여행 > 네덜란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년 마무리  (6) 2008.12.31
bbq party  (10) 2008.06.24
아이언맨  (1) 2008.05.07
쌀쌀하군요.  (0) 2008.04.29
에...일단은 도착했습니다만..  (11) 2008.04.16
네덜란드 출국 전날 밤.  (5) 2008.04.12

티스토리 툴바